경계

고도원의 아침 편지중…

과거를 팔아 오늘을 살지 말 것
현실이 미래를 잡아먹지 말 것
미래를 말하며 과거를 묻어버리거나
미래를 내세워 오늘 할 일을 흐리지 말 것

-박노해 시집《겨울이 꽃핀다》에 실린
시 ‘경계'(全文)에서 –

* 칼끝같은 지적입니다.
과거에 함몰되어 헤어나오지 못하거나,
현실에 안주하지 말라는 경고입니다.
그렇다고 과거와 현실의 중요성을 망각하지 말고
한 순간 한 순간을 경계하며 충실히 살라는 뜻입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