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hack

python을 이용한 flickr uploader.

코드를 보니 이 녀석 역시 지정된 디렉토리 이하에서 파일들(확장자가 jpg, gif, png인 놈)을 찾아서 리스트를 만든 후 그 리스트에 있는 것들을 하나씩 flickr로 올리는 방식이다.

지금 2005년도 사진을 올리라고 했는데 전체 몇 개중에 몇 개나 올라갔는지 확인하는 기능이 없어 쬐금 아쉽다. 진작 알았으면 간단하게 몇 줄 추가하면 될 것인데…

수정본: 미리 업로드할 사진 파일의 갯수를 표시한 후 매번 업로드할때마다 전체 갯수대비 현재 작업수를 표시해줌.(퍼센트로 표시하면 더욱 좋겠구만)

추가) 근데 flickr는 중복된 사진을 업로드하는 경우 그냥 계속해서 추가해 버린다. 쩝. 이상하게 2005년 사진을 올리라고 한 스크립트가 죽어버렸다. 그래서 다시 올리라고 했더니 이미 업로드한 사진을 다시 올린다. 혹시나 해서 봤더니 flickr에 똑같은 사진이 2번 올라와 있다. 쩝.

아하~  원래 해당 스크립트가 특정 디렉토리의 내용이 변경된 경우 변경된 파일만 골라서 업로드를 해주는 기능이 있다.이를 위해서 프로그램은 자신이 작업한 내용을 history db 파일에 저장해 놓는다. 근데 어제 내가 한 일은 3개의 창을 열어놓고 서로 다른 디렉토리를 업로드한 것이다. -_- history 파일은 하나인데. 결국 db 파일이 서로 다른 3개의 instance에 의해 건드려졌으니 단단히 꼬였을 것이고, 결국 매번 올릴 때마다 기존 db와 다르다고 생각하고 파일을 새로 올린 듯하다. 이를 우째

Python으로 작성한 맥/리눅스용 photoworks

맥에서 가장 아쉬운 것 중의 하나인 photoworks의 부재. 비슷한 프로그램이 몇 몇 있지만 아무리 봐도 기능이 photoworks만 못하고, 액자도 아쉬웠다. 그런데 국내 Python 사용자 모임의 글을 보니 멋진 방법으로 photoworks의 액자를 사용하는 소스가 올라왔다.

이미지 파일 처리를 잘 몰라 정확한 내용은 잘 모르겠지만 대충 본 봐로는 액자 파일과 이미지 파일을 하나의 파일에 중첩으로 paste하는 형식을 띄고 있다. 우선 원본 파일을 적은 후에 그 위에 액자 파일을 덧씌우는 형식.

아직 해보지는 않았지만 잘 되리라 보고 조금만 손을 보면 배치작업등도 할 수 있겠다.

오늘 멋진 툴을 두 가지나 발견해서 뿌듯하다.

3 Replies to “Today's hac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