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은 도대체 어디로 가버린 걸까?
4월하고도 일주일이나 지났는데 날씨가 아직도 이렇다.

작년에는 가을이 없어지더니 올해는 봄이 없어지려나 보다. 내가 제일 좋아하는 날씨들인데.

추운 겨울을 좋아하는 우리 따님은 더 좋아하려나?
이번 주에는 제발 동장군이 그만 춘면에 들어갔으면 좋겠다. 봄은 동면에서 깨어나고.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