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이 별건가

아이와 어릴 때 함께 갔던 여행지를 다시 가서 함께 추억을 이야기할 수 있으면 행복한 거지.

그래서 갔던 장소에 또 가서 사진을 찍나 보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