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레이로 만든 나무

![](http://sosa0sa.com/wp-content/uploads/2010/03/IMG_9037.png)

여기저기 숨어있는 것들을 하나씩 찾아 봅시다.

거미줄에 벌레 한 마리가 잡혀있네요. 표정이
![](http://sosa0sa.com/wp-content/uploads/2010/03/IMG_9028.png)

다람쥐
![](http://sosa0sa.com/wp-content/uploads/2010/03/IMG_9029.png)

뿌리 근처에는 버섯
![](http://sosa0sa.com/wp-content/uploads/2010/03/IMG_9030.png)

새끼에게 지렁이 먹여주는 어미새
![](http://sosa0sa.com/wp-content/uploads/2010/03/IMG_9031.png)

책에 있는 어떤 그림이나 사진을 보고 만든 게 아니라 머리 속에서 상상해서 만들었다고 하네요. 지금까지 책이나 자연 속에서 본 나무를 한꺼번에 표현한 듯.

중요한 건 그게 아니죠~

미술학원을 다니고 있는 우리 딸. 다른 과목보다 여러가지 실기를 하는 미술 학원이 재밌나 보다.
학원에서 새로운 프로그램을 소개했는데 그걸 무척 하고 싶었나 보다. 근데 그 학원비가 만만치 않아 아이에게 비싸다고 했더니

> 중요한 건 돈이 아니죠. 중요한 건 새로운 걸 배운다는 거예요.

말이나 못하면 -_-

명랑한 그녀

느닷없이 어제 우리 딸 왈
> 아빤 좋겠다. 이렇게 명랑한 딸을 둬서

맞다. 니 덕에 매일 행복하단다. 늘 우리 딸 명랑하길 아빠가 기원할께

1학년 끝

오늘 혜승이가 종업식을 했다. 겨울 방학이 끝난 지 2주도 채 안되었는데 다시 방학.

방학이라고 해도 나 어릴 때 처럼 마냥 친구들이랑 노는 게 아니다. 말로만 듣던 “학원을 가야 친구를 만날 수 있는” 상황을 몸소 느끼고 있다는. 친구를 사귀는 데도 서툴러 집을 왕래하거나 학교가 끝나고도 약속을 정해 놀 수 있는 친구가 별로 없다.

게다가 대부분 이 동네에서 살던 아이들이라 평소에 다니던 학원들을 계속 다닌 경우도 많고.

토요일에 학교에 가서 아이를 픽업해 보면 거의 모든 아이들이 10분 정도 놀이터에서 놀고는 모두 뿔뿔이 헤어진다. 다들 어디로 가는 지. 주로 학원에 가는 듯.

나름 엄마 아빠와 다르게 활달하고 에너지가 넘쳐 걱정을 덜했는데 아직은 새로운 사회 생활에 충분히 적응하진 못한 듯하다. 어쩜 그리도 엄마 아빠의 단점은 가지고 있는 지. 옆에서 보면서 “저러지 말았으면 좋겠는데”라고 드는 행동이나 반응은 대부분 나나 아이 엄마가 평소에 보이는 행동과 별반 다를 게 없다. 그럴 때 마다 아이에게 미안하다.

그래도 우리 딸 입학하자 마자 팔 부러져 고생하기도 하고, 맞벌이 하는 부모때문에 외로운 적도 많았을 텐데 새로운 환경에서 이 정도만 해도 잘 했다. 늘 씩씩하고 건강하게 살면 엄마 아빠는 더 바라는 게 없다.

##우리 딸 화이팅

섬세한 클레이 인형들

한창 손으로 조물닥거리며 만지기 좋아할 시기인 아이가 만든 작품 들.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94.png)

원숭이 엉덩이는 빠알~~게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95.png)

새끼 돼지들이 젖 먹는 모습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85.png)

뱀은 혀를 낼름 낼름~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89.png)

보송보송 흰 양털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91.png)

토끼는 양 볼에 홍당무를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92.png)

암탉, 병아리와 계란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2/IMG_8986.png)

아이들의 뛰어난 관찰력이 놀랍기만 하다. 나이가 먹을 수록 저런 세밀한 부분을 보는 눈을 잃게 된다니 아쉽다.

시체놀이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977.png)

저길 들어가려고 하다니.

아이가 커 가면서

아이가 커 가면서 어릴 때 보여주던 귀여운 모습이 조금씩 사라진다.
힘들지만 항상 안고 다닐 수 있을 정도의 크기였을 때의 귀여운 모습으로 늘 남아있기 바라지만 시간이 가며 엄마 아빠가 나이를 먹는 만큼 아이는 커 간다.

하지만 아이가 커 가면서 예전에 함께 하지 못했던 것도 큰 기쁜이다.

오늘은 난생 처음으로 퍼머(아무래도 ‘파마’라는 단어가 더 익숙한데 -_-)를 했다.
엄마랑 함께 미장원에 가서 둘이 머리를 “볶고”왔는데 아이 엄마는 그게 즐거웠나 보다. 재밌었다고.

앞으로 많은 즐거운 경험을 엄마 아빠와 함께 하길 기대한다.

사랑한다 우리 딸.

게임 완패

카드를 뒤집어 놓고 두 장씩 뒤집어 같은 무늬가 나오면 가져가는 게임.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902.png)

결과는 나의 완패. 왼쪽이 내가 찾은 것들. 오른쪽이 아이가 찾은 것.
녀석 기억도 잘하네. -_-

지산 스키장 다녀왔습니다.

스키장은 눈이 많이 오면 좋다고 합니다. 인공눈이 아니라 자연 눈이 스키타는데 더 좋다고.

어제 토요일에는 난생 처음 스키장을 다녀왔다. 엄밀히 말하면 스키장을 처음 갔다기 보다는 스키를 처음 타봤다고 하는 게 맞겠지만.

와이프 아는 분의 매제가 지산 스키장에서 스키 강사를 하고 있다고 해서 아이 강습을 부탁하는 김에 나도 함께 받기로 했다.
10시에 만나기로 해서 8시에 출발할 계획이었는데 꼼지락 거리다 결국 출발시각은 9시. 다행히 중간에 조금 밀리긴 했지만 약속시간보다 5분 정도만 늦었다.
난생 처음 해보는 스키라 장비나 옷은 모두 빌려야만 했다. 아이만 스키복이랑 장갑등이 있고, 난 모자랑 장갑만 빼고 다 빌리고.

딸 아이랑 나랑만 배우는 1:1 방식의 강습이라 편하긴 했는데 아이랑 너무 비교되서 슬펐다. 유치원에서 스케이트랑 인라인을 배워서 그런지 자세자는 거나 몸에서 힘을 조절하는 걸 아주 쉽게 익혔다. 덕분에 몇 번 배우고 턴을 하는데 부드럽게 턴하는 모습을 보니 역시 어릴 때 배우는 게 좋다는 걸 새삼 느꼈다. 그럼 나는???

대부분의 운동이 그렇듯 이론은 간단하다. 몸에 힘을 빼고 몸을 어느정도 앞으로 기울여 체중을 앞쪽으로 싣고 등등.

문제는 그게 몸으로 체화가 안된다는 거. 나이를 먹어 생각이 많아서 인지 겁이 많아서 인지 몸에서 힘을 빼기 어려웠다. 그러니 무게중심이 몸의 뒤쪽에 실리고 덕분에 스피드가 붙어 버리고(이건 나중에 붙으면 안 될까 -_-) 당황하고. 쩝.
덕분에 우당탕탕하고 넘어지길 몇 번. 한번은 멀쩡히 한쪽에 서 있는 남자랑 추돌하고. 미안하고 창피해서 휴…

스키장에는 어찌나 많은 사람이 왔는 지 점심 먹고 2시간은 초급 코스에서 리프트를 타고 올라가서 내려오길 반복했는데 4번 정도밖에 못했다. 20-30분 기다려서 몇 분 만에 내려오니 어찌나 아쉬운 지.

보통 처음 스키를 배우면 다리가 후들거린다는 데 다행히 4시 강습이 끝났는데 다리가 후들거리거나 하지는 않았다. 돌아오는 길은 또 어찌나 밀리는 지 3시간 가량이 걸렸다.

보통 아이들 기준으로 4-5번 정도는 한다고 하고, 주말보다는 주중에 오는 것이 좋다고 하는데 쉽지는 않다. -_-

그리고 강사가 아주 진지하게 “아버님은 몰래 한번 미리 오세요. 그래야 진도가 맞을 것 같아요”

하루 자고 난 일요일 아침 온 몸이 다 쑤시네요 -_-

1월 2일 눈 온 날

신난다~~~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76.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49.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71.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84.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74.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59.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61.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52.png)

![](http://cychong.synology.me/wordpress/wp-content/uploads/2010/01/IMG_8847.png)